영어 공부를 시작했다 영어공부

아무리해도 단어를 외우지 않는다.
따로 시간을 내서 외울 수 밖에.
그래서 내린 특단의 조치.
어차피 이글루는 놀리고 있겠다. ㄱ-
과거 학원에서 시험지만 만들던 경력을 살려
(일본어 학원에서 7년을 일했다.)
강제로 시험지를 만들기로 결정했다.
그리고 여기다 공유하는 걸로.
 
어떤 단어책을 외울까 생각하다가




그냥 집에 있던 걸 쓰기로 했다.

놀랍게도 영어책은 하나도 안 버려서 이런게 초중고대 토익까지 다 있다.....
문제는 안 본다는 거OTL.
체크를 여기저기 해둬서 알라딘에 팔지도 못한다.  



그 와중에 웃기게도 과거의 나는 이런 조건까지 걸어뒀다.
연초만 되면 오는 연례행사인듯. -_-
나름 하면 될 거 같은 계획인데, 안 하니.
 맘잡고 하려고 다짐.



어디 내놓기에 창피한 형광이지만 이 수치를 딛고 일어나 영어를 잘하고 싶다.

오늘 공부한 분량을 시험지로 만들었으니 같이 공부하실분은 받아가시길 바란다.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side_2

통로